한국어
2018.09.27

시절

조회 수 404 추천 수 0 댓글 3
하염없이 별들은
나를 향해 다가온다
무수히 빛나던 별들은
나를 바라보고
나는 슬픔을 가득담아
그들에게 대답한다

쉼없이 별들은
나를 향해 소리친다
한없이 반짝이던 별들은
내게 다가오고
나는 그리움을 가득담아
그들에게 떨어진다

별이 다가온다
쏟아지는 별빛과
내리는 기억들이
오늘 내 밤을
지새운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3 달아남 2 마토 2018.10.14 644
92 한 여자 2 글갱이 2018.10.04 641
91 늦다 3 도나쓰 2018.09.21 609
90 헤어짐, 그리고 만남 3 하리보는맛없는곰탱이 2018.08.27 544
89 알고있지만 ㄱㅆㅇ 2018.12.27 516
88 생각의 숲 3 ㄱㅆㅇ 2018.08.25 516
87 소란스러움 마토 2018.11.16 485
86 제 6차 동춘문예 공지안내 로빈 2018.11.11 485
85 성인이 된 나의 아들에게 1 석당 2018.09.27 475
84 흔적 4 하리보는맛없는곰탱이 2018.09.28 473
83 혼자 하는 여행 4 ㄱㅆㅇ 2018.08.26 472
82 자유주제 : 슬픔 2 ㄱㅆㅇ 2018.10.02 469
81 아이스크림 2 오늘도힘내장 2018.12.05 452
80 늦다 2 글갱이 2018.09.21 439
79 나무 2 하리보는맛없는곰탱이 2018.08.25 430
78 들꽃 2 마토 2018.10.02 427
77 주제 : 시간 3 ㄱㅆㅇ 2018.10.13 414
76 제 4차 동춘문예 공지안내 로빈 2018.10.09 407
» 시절 3 글한 2018.09.27 404
74 주제 : 빈말 4 태식 2018.08.28 402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Next ›
/ 5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