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조회 수 182 추천 수 0 댓글 1
공허함


가슴속 작은 구멍 하나
어쩐 일인지 계속 마음이 시큰한 이유였고
연고를 바를 수도, 반창고를 붙일 수도
아무것도 할 수 없는 그곳에
양손을 비벼 따뜻해진 손을 가져다 대니
작은 구멍은 위아래로 크게 찢어지며
그 속에 담겨있던 공허함들이
봇물 터지듯 쏟아져 나와 아무것도 남지않은
그 공간 속 나를 보랏빛 공허함으로
빠르게 집어삼켜 간다
턱 끝까지 차오른 공허함에 내가 할 수 있는 것은
밀려오는 보랏빛에 조용히 눈을 감고
그것들이 가득 차오를 때를 기다리며
더 이상 밀려올 것이 없다는 안도감에
적당한 웃음을 짓는 것이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3 씨앗 2 아댕 2018.10.14 284
32 달아남 2 마토 2018.10.14 634
31 시간 3 글갱이 2018.10.14 326
30 모래 영펜 2018.10.26 183
29 코스모폴리탄 1 김바다 2018.10.27 223
28 제 5차 동춘문예 공지안내 로빈 2018.10.29 344
27 텔레비전 2 글한 2018.10.30 245
26 30초 1 야릇 2018.11.01 365
25 텔레비전 1 글갱이 2018.11.02 216
24 주제:텔레비전 2 도나쓰 2018.11.02 225
23 피곤함 1 마토 2018.11.02 236
22 텔레비전 3 아댕 2018.11.02 249
» 자유주제 : 공허 1 ㄱㅆㅇ 2018.11.03 182
20 제 6차 동춘문예 공지안내 로빈 2018.11.11 463
19 소란스러움 마토 2018.11.16 465
18 제 7차 동춘문예 공지안내 로빈 2018.12.03 337
17 아이스크림 2 오늘도힘내장 2018.12.05 435
16 달빛 1 오늘도힘내장 2018.12.05 321
15 가시 1 영펜 2018.12.07 282
14 아침 공기 2 글갱이 2018.12.08 285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Next ›
/ 5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