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2018.12.08

상처받은 마음

조회 수 2712 추천 수 0 댓글 2
상처받은 마음


툭 투두둑 투둑
예쁜 분홍색 아이스크림은
녹아내려 내 손을 엉망으로 만들어버린다

내 마음은 처음의 예쁘고 둥근 너인데
자꾸만 흐물거리며 망가져간다

볕은 따갑게 내리쬐며 우리를 지켜본다
그렇기에 너도 너로 온전히 있을 수 없구나

나는 달콤하고 행복한 너와 함께하고 싶은데
이 생각마저 나를 갉아먹어 힘이들어
너를 당장 씻어내버리고만 싶다

볕님, 너무도 따가운 당신에게
볕님, 악의가 없는 당신에게
볕님, 그렇기에 야속한 당신에게

아이스크림은 달콤함 자체이며
나의 마음은 오롯한 나의 존재라고
당신에게 꼭 말해주고 싶었습니다

툭, 툭, 투...
더 흘러내릴 것이 없어
너의 농도 짙은 눈물은 메말라간다



  • 마토 2018.12.09
    아이스크림을 녹이는 태양이 서로의 사이를 순간 지치게 만드는 존재라고 표현하는것이 참신한거 같아요 보통 태양은 긍정적으로 사용되어서 그럴까요? 새로운 시선인거 같아 좋아요!
  • 볕 이라는 무언가의 언급이 조금 되어있었으면 더 좋았을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달콤한 이야기속 가슴아픈 이야기이네요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3 두 개의 달 3 ㄱㅆㅇ 2018.09.17 1620
72 들꽃 2 마토 2018.10.02 1476
71 모래 영펜 2018.10.26 1470
70 바람 2 마토 2018.09.11 2093
69 반복(자유주제) 3 ㄱㅆㅇ 2018.09.21 1616
68 버스 4 석당 2018.09.21 1556
67 빈말 1 글갱이 2018.08.31 1855
66 빈자리 ㄱㅆㅇ 2019.01.14 2157
65 사랑 2 ㄱㅆㅇ 2018.12.09 2599
64 상처 마토 2018.12.27 2233
» 상처받은 마음 2 아댕 2018.12.08 2712
62 새벽 다섯시 4 ㄱㅆㅇ 2018.09.17 1585
61 생각의 숲 3 ㄱㅆㅇ 2018.08.25 1890
60 선율과도 같이 마토 2019.01.07 1803
59 성인이 된 나의 아들에게 1 석당 2018.09.27 1724
58 소란스러움 마토 2018.11.16 2510
57 소망 4 마토 2018.09.21 1488
56 소풍 4 글갱이 2018.09.12 1573
55 소풍 4 하리보는맛없는곰탱이 2018.09.14 1579
54 소풍 5 도나쓰 2018.09.12 1396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Next ›
/ 5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